내달 5일부터 서머타임 해제로 

11월 5일부터 서머타임이 해제돼 동절기 운항시간이 적용됨에 따라 애틀랜타와 인천을 오가는 대한항공 항공편의 출·도착 시간이 변경된다. 
애틀랜타발 인천행 KE036 여객기는 현재 오후 12시20분에 출발해 익일 오후 4시20분에 인천에 도착하지만 내달 5일부터는 오전 11시55분에 출발해 다음날 오후 5시15분 인천에 도착한다.  인천발  애틀랜타행은  현재 오전 9시20분에 출발해 오전 10시에 도착하지만 11월 5일부터는 한국에서 오전 9시35분에 출발해 오전 9시10분에 애틀랜타에 도착하게 된다. 
자세한 운항정보는 대한항공 홈페이지(www.koreanair.com) 또는 대한항공 미주지역 예약센터(1-800-438-5000)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조셉 박 기자